호텔이야기

제목
[발리 새호텔] 인디고 발리 스미냑 비치(Hotel Indigo Bali Seminyak Beach) : 호텔기본객실
등록일
2017-12-07 17:59:41
조회수
2,498
이름
클럽발리
내용

 

 

호텔 인디고 씨브리즈 룸(Sea Breeze Room)의 모습.

 

 

호텔 인디고 발리 스미냑 비치(Hotel Indigo Bali Seminyak Beach) 에는

총 275개의 객실과 19채의 풀빌라가 있습니다.

소프트 오프닝 중인 현재는 150여개 객실과 원베드룸 풀빌라만 오픈한 상태에요.

 

호텔 로비에서도 느껴지듯이 호텔 인디고의 가구와 인테리어 소품 등은

매우 유니크한 디자인과 비비드한 컬러 포인트가 주를 이루고 있어요.

제가 느낀 호텔 인디고의 일반 객실은 정말 여자여자한 느낌으로 가구가 정말 예쁘고,

특히 미니바에 있는 소품들은 죄다 탐났어요.ㅎㅎㅎ

침실은 모던하면서도 은은한 원목 색감을 많이 사용해서 편안한 느낌이었고,

반면에 욕실은 하얀색 대리석과 강렬한 무늬의 샤워실 타일로 럭셔리하고 매우 깔끔한 느낌!

여러분은 인디고의 객실에 대해 어떤 느낌을 가지실지..한번 보러 갈까요?!

 

 

호텔 객실로 가려면 엘리베이터를 이용해요.

엘리베이터에서 내리면, 방향별로 객실 위치가 안내되어 있습니다.

 

 

객실 복도는 개방감 있는 오픈형으로, 건물 안쪽으로 인공 가든이 조성되어 있어요.

 

 

 

인공 연못은 아직 이끼가 끼지 않은 맑은 물이에요.

야자 나무가 1층부터 4층까지 높게 자라 있습니다.

 

 

복도 끝, 꺽이는 부분에서 본 풍경인데요~

마주보이는 건물은 호텔 인디고 옆에 있는 더블식스 호텔이에요.

비치로 가면 바로 왼편에 위치합니다.

 

 

복도의 2층쯤인가...현금 뽑을 수 있는 ATM 기도 있는 인디고 호텔.

24시간 오픈이라 더욱 좋죠!

 

 

복도도 넓고, 요즘 울나라에도  유행하는 그레이 컬러감이 깔끔해요.

 

 

객실 번호는, 맨 앞이 윙번호, 두번째가 층, 뒷 두자리가 객실 번호에요.

윙이 여러곳 있는 호텔들은 이렇게 번호가 만들어 지는 곳이 많더라구요.

 

 

기본 객실(Rooms)

 

객실들은 같은 사이즈의 일반 객실과 스윗룸으로 나뉘는데요,

일반 객실들은 50m2(약 15평)의 같은 사이즈와 동일한 내부 인테리어를 가지고 있지만,

객실 위치에 따른 발코니에서의 뷰에 따라 카테고리가 나뉘어져요.

호텔 외부 길거리가 보이는 클래식룸(Classic Room), 호텔 뒤쪽 가든뷰인 네이버후드 룸(Neighbourhood Room),

옆으로 호텔 로비와 앞으로 시크릿 가든풀이 보이는 오아시스룸(Oasis Room),

호텔 앞쪽의 넓은 가든뷰인 파티오룸(Patio Room),

건물의 맨 위에 위치하여 부분적으로 바다가 보이고, 발코니가 다른 객실과는 좀 다른 씨브리즈룸(Sea Breeze Room).

이렇게 발코니의 뷰에 따라 객실 이름도 다르고, 가격도 약간씩 달라요.

 

이제 제가 묵었던 오아시스룸으로 들어가 봅니다.

 

 

문을 열고 들어가면 먼저 미니바 공간이 있어요.

 

 

문 맞은편으로는 전신 거울이 있구요~

 

 

인디고 호텔의 미니바 공간은 정말 가장 눈에 띄는 곳입니다.

소품들이 정말 예쁘거든요~

 

 

왼편에 있는 스테인레스 기구는 착즙기로, 객실에 비치되어 있는 오렌지와 라임을 짜먹을 수 있는 기구에요.

빨간색의 예쁜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도 있구요~

 

 

에스프레소 커피 캡슐, 발리 전통 술인 아락도 있어요.

아락은 물론 유료 제공인데요~ 칵테일을 만들어 먹도록 칵테일 비법과 함께

칵테일 쉐이커, 칵테일 잔도 준비되어 있답니다~ %EC%9B%83%EC%9D%8C%20%EC%97%AC%EC%9E%90%EC%95%84%EA%B8%B0

 

 

미니바 장 위에 있는 안내문이에요.

착즙기 이용 방법, 아락 술을 이용한 칵테일 레시피, 미니바의 음료 요금 등이 안내되어 있어요.

 

 

차(tea)는 발리에서 꾸루뿍을 담는 통에 담겨져 있어요.

 

 

에스프레소 캡슐 커피도 있지만,

프렌치 프레스로 만들어 먹을 수 있는 발리 커피도 준비되어 있답니다~

 

 

워크인 워드롭은 미니바 공간 옆으로 나란히 있어요.

 

 

3면이 거울로 둘러싸인 파우더룸 공간.

크진 않지만, 밝고 아기자기해요~

 

 

오픈된 워드롭이에요.

의자 같이 생긴 곳에는 캐리어 올려 놓음 되요.

 

 

 

실내화도 엣지 있게~ ㅎㅎ

 

 

일반 객실의 침실입니다.

화이트&그레이 톤의 벽체에 은은한 원목 우드가 어우러져 정말 깨끗하고 아늑한 느낌이 드는 침실이에요.

 

 

침대 앞의 카페트마저 예쁘구요~

천장의 팬도 실버색인데, 리얼 스테인레스 같아 보였어요.

 

 

침대 양옆으로 협탁이 있고, 2인용의 소파까지 있는 객실.

 

 

한쪽엔 검정색 협탁이, 다른 한쪽엔 비비드한 컬러 색감의 협탁이 있습니다.

한국채널도 3개(TV N, KBS World, K+)나 나온다는 점!

 

 

새호텔이라 모든 가구들도 아주 아주 새거였는데요~

깔끔한 화이트의 소파에는 다른 무늬의 쿠션으로 포인트를 주었어요.

 

 

닭싸움을 즐기는 발리인들이 닭을 가둬 놓는데 쓰는 기구를 본따

웰컴 디저트류를 가둬 놓았어요.ㅎㅎ

 

 

티포트 세트도 에쁘고~ 제공한 빵류도 맛있었어요~

객실에 비치되어 있는 소품들이 발리인들의 물건들을 따라한 것인데,

그게 이름이 무엇인지 항상 옆에 안내 메모가 있더라구요.

닭을 가두는 저 물건은 Tajen 이라고 한다고.

 

 

잘 짜맞추어진 워킹 데스크.

 

 

워킹 데스크 상판은 유리로 덮혀 있지만,

그아래의 나무 엮은 무늬는 발리의 가정집에 흔히 있는 무늬에요.

데스크에는 여러 안내문과 필기 도구 등이 준비되어 있어요.

무엇보다 워킹 데스크 공간에 전자 기기 충전할 콘센트가 많아서 정말 좋았습니다.

핸드폰에 카메라, 노트북까지 있어 콘센트가 모자라는 호텔들이 많아서 불편했거든요~

인디고 호텔에는 USB로 충전할 수 있는 잭도 있어 편리했어요.

 

 

그리고 드디어 욕실입니다!!

전 욕실이 깔끔하고 예쁜 호텔이면 일단 다 좋다고 생각하는데요..ㅋㅋㅋ

인디고의 욕실도 정말 맘에 들었답니다!

가운데에 세면대가 있고, 이곳도 3면이 통거울이에요~

 

 

일반 객실의 세면대는 씻는 곳이 한군데지만,  옆으로 물건 놓을 수 있는 공간이 넉넉해서 좋아요.

올 화이트 대리석으로 정말 번쩍번쩍~

맛뵈기 포스팅에서 보여 드렸던 객실 물품 중 가장 많은 변화가 있는 곳이

바로 요 욕실 물건들인데요~

 

 

욕실 소품이 정말 예쁘죠?!

인디고 호텔의 샤워 & 바디 용품은 Vuudh 에서 Sava 로 바뀌었어요.

"Sava"는 인디고 호텔의 스파 센터 이름이에요.

화장지 통도 발리 전통 물건으로 보코르(bokor)라고 한대요.

발리인들은 각 가정에 나무로 되어 있는 보코르가 몇개씩 있는 행사 필수품인데요,

인디고에 있는 보코르는 도자기로 되어 있어, 아주 무거워요.

오픈 전엔 은색 깡통으로 된 보코르가 있었는데, 바뀐게 훨씬 예쁘네요^^

 

 

욕실 어매니티는 예쁜 백 안에 요렇게 담겨져 있습니다.

어매니티 백의 디자인도 바뀌었어요.

칫솔치약은 예약한 인원수에 맞게 담겨 있네요

 

 

 

벽타일이 넘나 멋진 샤워실에는 황금 양동이가 추가되었어요.

수조에 물을 가득 담아 놓고 바가지로 물을 떠서 목욕하는 발리인들의 모습을 따라 준비한 것 같아요.

막상 저 고급 양동이에 물을 받아 쓰긴 좀 불편하구요~

그냥 예쁜 소품하나 옆에 두고 샤워한다고 생각하면 될 것 같아요~

 

 

매립 선반에도 샤워 용품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저 검정색 통에 용품이 리필로 담겨져 있는 건 아니구요~

 

 

요렇게~ 통 in 통.. 통안에 또 다른 통이 들어 있어요 ㅎㅎ

뚜껑을 오른쪽으로 돌려 마개를 열어야 하는, 새제품이었습니다.

고급 브랜드 제품은 아니지만, 향좋고 퀄리티 좋았어요!

 

 

샤워실 쪽에서 본 화장실 쪽 모습.

 

 

화장실 공간도 완젼 화이트 대리석으로 깔끔깔끔!

 

 

 

넓다란 발코니에는 소파 베드와 스툴이 놓여 있어요.

하얀색 스툴은 테이블로도 쓸 수 있고, 그냥 앉는 걸로 써도 될 듯 해요~

소파 베드에 줄이 있어 흔들의자인가 싶지만, 고정된 소파입니다! ㅎㅎ

 

 

제 객실 발코니에서는 왼편에 시크릿 가든풀(Secret Garden Pool)이 내려다 보이는데요,

이 풀이 보이는 객실이 오아시스 룸(Oasis Room)이에요.

앞으로는 다른 윙의 객실들도 보이고, 오른편에는 로비 앞 데크도 보인답니다~

 

 

 

밤의 복도 풍경~

늦은 밤에도 전혀 무섭지 않겠죠?!

 

 

저녁 먹고 들어오니 턴다운 서비스가 되어 있어요.

침대 이불 위 파란색 천은 걷어갈 수 있는 거였군요...ㅎㅎㅎㅎ

적당한 조명으로 아늑한 보금자리네요!

 

 

아흐~ 인디고의 욕실은 아무리 봐도 넘나 예쁜 것~~

 

 

객실에 묵으면서 약간 아쉬웠던 점은, 생수가 욕실에만 작은 병으로 2개 비치되어 있었어요.

보통은 미니바에 2병, 욕실에 2병 정도 준비되어 있거든요~

호텔에서는 생수는 요청하면 언제든 더 갖다 준다고 하지만, 처음부터 4병 정도는 준비되어 있었음 좋았을 것 같네요.

또 기존 인스팩션 때는 욕실 어매니티가 태국 스파 브랜드인 Vuudh 였는데, 오픈 후에는 로컬 제품을 이용 한다는 점.

아쉽긴 했지만 지금 제공한 제품도 향과 질이 좋아서 괜찮았어요~ 양도 많구요!!

마지막으로, 인디고 객실 사이즈가 15평이면 그닥 작은 룸은 아닌데, 다른 곳에 비해 약간 작게 느껴지더라구요.

아마 발코니를 일자로 넓게 빼서 객실이 좀 작은 듯 합니다.

전 발코니를 그닥 이용하는 편이 아니라서 객실 내부가 넓은게 좋은데,

또 의외로 발코니가 넓고 좋은 뷰를 중요하게 생각하시는 분들도 많은 듯 해요.

 

이 두가지 외에는 정말 나무랄데 없이 맘에 들었던 인디고의 객실.

그 인테리어 그대로 저희 집에 옮겨다 놓고 싶을 정도였답니다~~